소금강산 기슭 백률사바로 아래쪽에 있다. 절은 35대 경덕왕때 창건되었다고 하는데 현재 절터에 불상만이 남아있다. 꽤 큼직한 자연 암석의 사방에 조각된 불상은 그 독특한 모습으로 시선을 끈다. 이처럼 사면에 조각된 불상을 ‘사면불’ 이라고 하는데, 이는 대승불교에서 말하는 사방정토를 상징한다.
동쪽에는 약사여래,서쪽에는 아미타삼좀불,남쪽에는 석가 삼존불 북쪽에는 보존 상태가 좋지 않지만 미륵불과 얼굴이 열 하나, 팔이 여섯 달린 관음 보살로 추정되는 불상이 있다.
경덕왕이 백룔사로 행차하는데, 땅 속에서 염불하는 소리가 드렬 사람을 시켜 땅을 파보았더니 큰 돌의 사면에 불상이 새겨져있었다고 하다. 이에 절으 짖고 이름을 ‘굴복사’라 하였다는전설이 전해온다.
이글과 연관된글..
  • [2009/04/15] 백룔사 by 경주이야기 (7494)

굴불사지석불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

profile

안녕하세요.
경주를 사랑하는 홈페이지 관리자 김영호입니다.
항상 행복하시고..많이 사랑해주세요!!!

삼성 서비스 10년근무경력..
복사기임대,렌탈,컴퓨터,프린터,모니터,팩스,A/S 수리 판매 프린터,복사기임대전문 기업유지보수

문의 경주전지역 054-745-9999